'생애 첫 국가대표' 심상민 "항상 꿈꿔 왔다, 내 가치 증명할 것"

입력2020년 10월 10일(토) 10:29 최종수정2020년 10월 10일(토) 10:29
심상민 / 사진=상주 상무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생애 첫 국가대표로 선발돼 1차전 엔트리에 포함된 상주 상무 심상민이 소감을 전했다.

심상민은 지난 8일 무릎부상으로 낙마한 홍철(울산 현대)을 대신해 2020 하나은행컵 축구국가대표팀 VS 올림픽대표팀 벤투호에 합류했다. 심상민은 국가대표팀 명단에 포함되며 생애 첫 A대표 발탁의 영광을 누렸다.

심상민은 "항상 꿈꾸고 오고 싶었던 대표팀에 합류해 정말 영광이다. 대표팀을 고대했기 때문에 준비도 많이 했다. 개인적으로 자신있다"고 당찬 발탁 소감을 전했다.

심상민은 지난 2014년 FC서울에서 프로 데뷔 후 2016년 하반기 서울 이랜드 임대를 제외하고 2018년까지 5년간 서울에 몸담았다. 이후 지난해 포항 스틸러스로 이적 후 26경기를 소화하며 입지를 굳혔다. 이후 2020년 5월 상주 입대 후 주전으로 도약해 상주의 풀백을 책임지고 있다. K리그 내 활약을 인정받은 심상민은 생애 첫 국가대표까지 발탁됐다.

심상민은 "작년부터 꾸준히 경기를 뛰었다. 경기 출전을 거듭할수록 내가 가진 것을 조금씩 보일 수 있었다. 그러다보니 자신감이 생겼고 대표팀까지 올 수 있었"고 설명했다.

대표팀 첫 발탁임에도 9일 열린 2020 하나은행컵 축구국가대표팀 VS 올림픽대표팀 1차전 벤투호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리며 잠재적 가능성을 뽐냈다. 오는 12일 2차전을 앞둔 만큼 심상민의 각오 또한 비장하다.

심상민은 "대표팀에 조금 늦게 합류해 호흡을 맞출 시간은 적었다. 하지만 내 자신이 스스로 증명하면 된다. 누군가 빠져서 대체 발탁된 것은 중요한 것이 아닌 것 같다. 지금 이 자리에 내가 있을 수 있다는 것이 중요하다. 기회가 주어진 만큼 2차전에서 출전한다면 최고의 모습을 보이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영화계, 제작부터 홍보까지 비상등…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연예계가 비상이다. 드라마부터 가요계…
기사이미지
'수능 D-1' 유선호·한초원→위키미…
기사이미지
KBS·TBS, 직원→프로그램 방송가 덮친 코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가에서 연일 신종 코…
기사이미지
이대호의 해명 "판공비 증액은 회장…
기사이미지
"무소유 아닌 풀소유?"…혜민스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혜민스님이 남산뷰 자택에 이어 미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