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민, 제네시스 챔피언십 FR서 행운의 홀인원

입력2020년 10월 11일(일) 18:02 최종수정2020년 10월 11일(일) 18:02
박정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투어 9년차' 박정민(27, 강남JS병원)이 KPGA 코리안투어 최고 상금 대회(총상금 15억 원, 우승상금 3억 원)인 제네시스 챔피언십 최종라운드에서 홀인원을 기록했다. 2020시즌 6번째 홀인원이다.

박정민은 11일 인천 연수구 송도 소재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파72/7350야드)에서 열린 제네시스 챔피언십 최종 라운드 13번 홀(파3/195야드)에서 행운의 홀인원을 잡아냈다.

자신의 공식대회 첫 홀인원을 달성한 박정민은 "앞바람이 불고 있었다. 5번 아이언으로 핀 오른쪽을 보고 낮게 공을 쳤다"며 "언덕에 한 번 맞고 공이 굴러갔다. 공을 계속 보고 있는데 동반자였던 이지훈 선수가 '들어갔다'라고 외쳤고 실제로 공이 그린 위에서 사라졌다. 정말 기뻤다"고 환호했다.

2012년 투어에 데뷔한 박정민은 올해 9개 대회에 참가해 6개 대회에서 컷통과했다. 역대 KPGA 코리안투어 최고 성적은 2019년 제38회 GS칼텍스 매경오픈에서 기록한 공동 8위다.

짜릿한 홀인원에 성공한 박정민은 약 8300만 원 상당의 제네시스 G80을 부상으로 받게 됐다. 이번 대회에는 4개의 파3홀 중 3개 홀에 홀인원 부상이 걸려있다. 박정민이 홀인원을 기록한 13번홀은 제네시스 G80, 8번홀(파3/191야드)은 제네시스 G70, 17번홀에는 제네시스 GV80(파3/192야드)이 홀인원 부상이다.

한편 박정민은 최종합계 5오버파 293타 공동 20위로 대회를 마쳤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리빙 레전드' 방탄소년단, 역사 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또 역사를 썼다. 기…
기사이미지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올해 韓 영…
기사이미지
김민종, '가세연' 출연이 경솔했던 이유 [S…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민종이 '…
기사이미지
'1월에 떠나고 싶다' 이강인, 발렌…
기사이미지
이정현, 노마스크 김장모임 뭇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김장철을 맞아 연예인들의 김장 인증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