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16일 부친상…"코로나19로 조용히 가족장"

입력2020년 10월 17일(토) 15:15 최종수정2020년 10월 17일(토) 15:16
조여정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배우 조여정이 부친상을 당했다.

조여정의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조여정의 부친이 오랜 지병으로 16일 밤 작고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시국이 어려운 만큼 유족들의 뜻에 따라 장례는 조용히 치루게 될 예정이다. 현재 조여정은 가족의 곁에 함께 있다.

조여정의 아버지의 빈소는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쉴낙원경기장례식장이다. 발인은 18일 엄수된다.

한편 조여정은 12월 KBS2 '바람피면 죽는다'에 출연한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재기 응원 물결' 최철호, 여배우 폭행 후 …
기사이미지
'프듀 조작' 안준영 PD 항소심도 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찰이 엠넷(Mnet)의 아이돌 오디션 프…
기사이미지
'로건·정은주 심판자' 자처한 정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가짜사나이2' 교관 로건(김준영)과 정…
기사이미지
'아이콘 탈퇴' 비아이, 연예계 복귀 시동거…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아이콘 출신 가수 비…
기사이미지
탬파베이, 다저스에 끝내기 승리 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짜릿한 끝내기 승리…
기사이미지
"우울과 고통" 이경실→박해미,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