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러쉬, 11월 12일 입소 "잠시 헤어지는 시간…잘 지내겠다"

입력2020년 10월 19일(월) 16:47 최종수정2020년 10월 19일(월) 16:47
크러쉬 입소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가수 크러쉬가 병역의 의무를 다 하기 위해 잠시 팬들 곁을 떠난다.

19일 크러쉬는 자신의 공식 팬카페을 통해 11월 12일 입소 소석을 전했다.

먼저 크러쉬는 "많은 분들께서 알고 계시겠지만, 11월 12일부터 2년 정도 여러분과 잠시 헤어지는 시간을 가지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동안 쉬지 않고 여러분께 더 좋은 음악을 들려드리기 위해, 그리고 여러분들과의 만남을 위해 달려왔던 것 같다. 정규 앨범도 오랜만에 선보이게 되었고, 작년 연말에는 콘서트도 했다"면서 그간 활동을 돌아보기도 했다.

그러면서 크러쉬는 "한동안 헤어질 걸 생각하니 너무 아쉬워 제 모든 걸 쏟아 부은 음악을 열심히 만들었다. 앨범 발매 마무리 작업을 공들여 하고 있으니 기대 많이 해주시고, 저는 또 여러분들과 다시 만날 날을 고대하며 잘 지내겠다"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크러쉬는 11월 12월 신병훈련소에 입소한 후 기초군사훈련을 마치고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