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한국인 타자 최초 월드시리즈 안타+2득점…탬파베이, 다저스 격파

입력2020년 10월 22일(목) 13:20 최종수정2020년 10월 22일(목) 13:20
최지만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최지만(탬파베이 레이스)이 한국인 타자 최초로 월드시리즈에서 안타와 득점을 기록했다. 탬파베이는 LA 다저스를 꺾고 시리즈의 균형을 맞췄다.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4선승제) 2차전에 1루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1안타 2득점을 기록했다.

최지만은 전날 1차전에서 대타로 출전했지만, 다저스가 투수를 교체하면서 최지만도 곧바로 교체돼 타석에 들어서지도 못했다. 하지만 이날 경기에서는 다저스가 우완 토니 곤솔린을 선발투수로 내세우면서 선발 출전 기회를 잡을 수 있었다.

시작은 좋지 않았다. 앞선 1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들어섰지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4회초 1사 1루에서 맞이한 두 번째 타석에서는 2루수 땅볼에 그치며 선행 주자가 아웃됐다. 그러나 최지만은 이어진 2사 1루에서 매뉴얼 마르고와 조이 웬들의 연속 안타에 힘입어 홈까지 들어오며 득점에 성공했다.

분위기를 바꾼 최지만은 6회초 선두타자로 세 번째 타석에 등장해 우전 안타를 기록하며 1루를 밟았다. 이후 마르고의 안타로 3루까지 진루한 뒤, 웬들의 희생플라이로 다시 한 번 홈을 밟았다.

최지만은 이후 7회초 2사 1,2루 찬스에서 마이클 브로소와 교체돼 경기를 마쳤다.

한편 최지만의 활약 속에 탬파베이는 다저스를 6-4로 제압하고 1차전의 패배를 되갚았다. 양 팀은 시리즈 전적 1승1패로 균형을 맞춘 채 3차전을 맞이한다.

탬파베이는 1회초 브랜든 로우의 솔로 홈런으로 선취점을 뽑았다. 이어 4회초 웬들의 2타점 적시타, 5회초 로우의 투런 홈런으로 순식간에 5-0으로 달아났다.

다저스는 5회말 크리스 테일러의 2점 홈런으로 추격에 나섰다. 하지만 탬파베이는 6회초 최지만과 마르고의 연속 안타와 웬들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추가, 6-2를 만들었다.

이후 다저스는 6회말 윌 스미스의 솔로 홈런, 8회말 코리 시거의 솔로 홈런으로 2점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업텐션 비토發 코로나19 확진 후폭풍, 가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가 코로…
기사이미지
'비혼모' 사유리 "임신 사실 안 父…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가 비혼모를 결심…
기사이미지
홍진영→김건모, '미우새'의 미적지근한 논…
기사이미지
英 매체 "손흥민, 경기 내내 공 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공을 거의 잡지 못했다" 영국 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