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고 도난·생모·최종범…'스포트라이트', 故 구하라 둘러싼 사건 조명 [TV스포]

입력2020년 10월 22일(목) 17:27 최종수정2020년 10월 22일(목) 17:27
故구하라 / 사진=JTBC 스포트라이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故 구하라와 관련한 끝나지 않은 세 사건을 조명한다.

22일 방송되는 JTBC 교양프로그램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故구하라가 우리에게 남긴, 그러나 여전히 풀리지 않은 문제들에 스포트라이트를 비춘다.

故 구하라의 사망 1주기를 앞두고 일어난 금고 도난 사건. 유족이 공개한 CCTV 영상 속에는 한 남성이 등장한다. 유족은 고인의 서류와 휴대폰 등을 보관한 것으로 추정되는 금고를 도난당한 뒤 경찰에 신고했으나 수사는 답보상태다. 답답한 마음에 언론에 제보해 사건을 기사화했지만 돌아오는 것은 생전 고인을 괴롭혔던 사이버 폭력. 끝나지 않는 사이버 폭력의 굴레 속에서 유족들은 지금도 고통 받고 있다.

부양의 의무를 저버리고 뒤늦게 나타나 상속을 요구하는 생모. 故구하라의 오빠는 떠난 동생을 위해 힘겨운 싸움을 계속하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 12일 행정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는 '전북판 구하라'라고 불리는 故강한얼 소방관의 언니 강화현 씨가 등장했다. 사법 정의와 법적 안정성 사이에서 남겨진 두 가족은 부모의 자격에 대해 묻는다. 우리 사회가 고인과 유족들에게 내놓을 수 있는 답은 무엇일까?

또한 故구하라를 협박하고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종범의 '불법 촬영' 혐의에 대해 1년 10개월만에 최종 판결이 나왔다. 협박과 강요, 폭력 혐의는 인정하지만 불법 촬영물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촬영 당시 적극적으로 제지하지 않고 사진을 확인하고도 삭제하지 않은 점들을 '묵시적 동의'로 판단한 결과다. 유족들은 여전히 법원 판결을 받아들이기가 힘들다고 하소연한다. 과연 대법원의 판단 근거는 무엇이었을까?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구하라, 끝나지 않은 세 사건 편은 22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재결합 불발' 씨야, 녹음 마쳤는데…
기사이미지
고영욱→최종훈, 성범죄자 지우기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가수 정준영, 최종훈, 고영욱의 인스타…
기사이미지
"공인으로서 잘못" 라이관린의 아쉬…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라이관린이 길거리 …
기사이미지
'그래미 도장깨기' 방탄소년단, 그랜드슬램…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방탄소년단 미국 여정의 …
기사이미지
마라도나, 심장마비로 사망…펠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아르헨티나 출신의 '축구 황제' 디에고…
기사이미지
최성원, 백혈병 투병 근황 "긴박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