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제성 10승' KT, 롯데 꺾고 3연승 질주

입력2020년 10월 25일(일) 17:06 최종수정2020년 10월 25일(일) 17:06
배제성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kt wiz가 롯데 자이언츠에 대승을 거뒀다.

KT는 25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롯데와의 홈경기에서 10-5로 승리했다.

3연승을 달린 KT는 79승1무60패를 기록, 3위를 유지했다. 롯데는 69승1무70패로 5할 승률 아래로 떨어지며 8위에 머물렀다.

선발투수 배제성은 6이닝 4피안타 1볼넷 1실점 호투로 시즌 10승(6패) 고지를 밟았다. 유한준은 홈런 포함 2안타 3타점, 조용호는 2안타 2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롯데는 선발투수 샘슨이 3.2이닝 6실점(4자책)으로 무너지며 무기력한 패배를 당했다.

KT는 1회말 조용호, 강백호의 안타로 만든 1사 1,2루에서 유한준의 스리런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후 KT는 선발투수 배제성의 호투로 리드를 지켰다. 4회말에는 배정대의 안타와 상대 실책, 심우준의 희생번트로 만든 1사 2,3루에서 조용호의 2타점 2루타, 강백호의 적시타로 6-0을 만들었다.

롯데는 5회초 이병규의 솔로 홈런으로 추격에 나섰다. 하지만 KT는 5회말 배정대의 볼넷과 로하스의 고의4구 등으로 만든 1사 1,2루에서 심우준의 적시타, 황재균의 2타점 2루타로 9-1로 달아났다. 6회말에는 박승욱의 3루타와 배정대의 적시타를 묶어 1점을 더 보태며 10-1까지 차이를 벌렸다.

롯데는 7회초 신본기의 1타점 2루타, 손아섭의 2타점 적시타 등으로 3점을 만회했다. 9회초에는 강태율이 솔로포를 쏘아 올렸지만 초반의 차이를 극복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경기는 KT의 승리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펜트하우스'→'철인왕후', 코로나19로 멈춘…
기사이미지
故 구하라 1주기, '구하라법'은 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카라 출신 故 구하라가 세상을 떠…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꿈 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은 '그래미' 꿈을 이룰…
기사이미지
안하무인 '미우새', 홍진영 논란 증폭제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운 우리 새끼'가 또 논…
기사이미지
'평창 은메달' 팀킴, 한국컬링선수…
[강릉=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팀킴' 경북체육회(스킵 김은정)…
기사이미지
돌아온 '가짜사나이2', 가학성·사…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가짜사나이'가 돌아온다. 이근 해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