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조혜련 "두 번째 결혼, 남편은 정말 좋은 사람"

입력2020년 10월 26일(월) 11:42 최종수정2020년 10월 26일(월) 11:42
조혜련 / 사진=KBS 보이는라디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라디오쇼' 조혜련이 재혼한 남편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직업의 섬세한 세계' 코너에는 트로트 가수에 도전하는 조혜련, 고재근이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조혜련에게 "두 번째 결혼이지 않냐. 저한테 소개해 주셨는데 S전자 부사장님인 줄 알았다. 정말 잘생겼다"고 밝혔다.

조혜련은 "사람이 좋다. 오늘 본인 일도 있는데 일도 놓고 함께 왔다"며 "저를 보고 사는 건 맞지만 일이 있다. 건강 음료 쪽 일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6년 전에 남편을 만나서 크리스천이 됐다. 성경을 읽고 라틴어를 공부하는 이유도 역사 신학 박사 과정에 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이혼' 일라이·지연수, 각별했던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지연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