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BBC "손흥민·케인, 텔레파시 통하는 게 분명"

입력2020년 10월 27일(화) 10:25 최종수정2020년 10월 27일(화) 11:01
손흥민-해리 케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손흥민과 해리 케인 두 콤비의 찰떡궁합이 번리전에서도 유감 없이 발휘됐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각) 오전 5시 영국 번리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번리와 6라운드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이겼다. 이로써 승점 3을 추가한 토트넘은 시즌 3승2무1패(승점 11)를 기록하며 5위로 도약했다.

토트넘은 번리의 두 줄 수비에 막혀 전혀 힘을 쓰지 못했다. 전반전에는 유효슈팅 단 1개도 기록하지 못할 정도로 무기력했다. 오히려 번리에 연달아 슈팅을 허용하며 위기를 맞기도 했다. 후반 29분까지 위협적인 장면도 만들어내지 못했던 토트넘에는 손흥민과 해리 케인이 있었다.

후반 30분 에릭 라멜라의 코너킥을 케인이 머리로 돌려놨고, 이를 손흥민이 헤더 슈팅으로 골망을 가르면서 선제골이자 이날 결승골로 기록됐다.

손흥민은 리그 8호 골이자 시즌 10호 골을 기록,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튼·7골)을 제치고 PL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또한 지난 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4라운드(원정),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5라운드(홈), LASK 린츠(원정)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조별리그에 이어 이날 경기까지 4경기 연속 득점에도 성공했다.

케인은 손흥민의 결승골을 도와 리그 8호 도움을 기록, 도움 부분 단독 선두를 유지했다. 2위 존 맥긴(아스톤 빌라·4개)과도 4개나 차이가 난다.

아울러 이날 결승골은 손흥민과 케인이 합작한 29번째 골이다. 이는 아스널의 황금기를 이끌었던 티에리 앙리와 로베르 피레스, 맨체스터 시티의 세르히오 아구에로와 다비드 실바가 합작한 득점에 타이기록이다. 36골을 합작한 첼시의 '레전드' 디디에 드로그바와 프랭크 램파드에 7골로 추격했다.

경기 후 영국 공영방송 BBC는 "만약 과학자가 있다면, 손흥민과 케인에게 시선을 고정했을 것이다. 두 선수는 텔레파시를 사용하는 것이 분명하다"고 평가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
기사이미지
김새롬 향한 두 가지 시선, '정인이 실언'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김새롬의 홈쇼핑 …
기사이미지
손흥민, BBC 선정 토트넘 전반기 평…
기사이미지
新 역사 쓴 '경이로운 소문', 시즌…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안녕은 영원한 헤어짐은 아니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