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하나시티즌 소속 선수 1명, 코로나19 확진

입력2020년 10월 27일(화) 23:25 최종수정2020년 10월 27일(화) 23:25
사진=대전하나시티즌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축구에서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 20대 남선 442번 확진자는 현재 대전 하나시티즌에서 소속된 선수다. 이 선수는 최근 경기 하남 67번 확진자와 접촉했으며, 이후 검사를 받은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

현재 K리그에서 활약 중인 선수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방역당국은 확진자와 접촉한 구단 선수 및 관계자 등을 선별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펜트하우스'→'철인왕후', 코로나19로 멈춘…
기사이미지
故 구하라 1주기, '구하라법'은 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카라 출신 故 구하라가 세상을 떠…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그래미 어워드' 꿈 이…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은 '그래미' 꿈을 이룰…
기사이미지
안하무인 '미우새', 홍진영 논란 증폭제로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운 우리 새끼'가 또 논…
기사이미지
'평창 은메달' 팀킴, 한국컬링선수…
[강릉=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팀킴' 경북체육회(스킵 김은정)…
기사이미지
돌아온 '가짜사나이2', 가학성·사…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가짜사나이'가 돌아온다. 이근 해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