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쉬포드 해트트릭' 맨유, 라이프치히에 5-0 대승…황희찬 결장

입력2020년 10월 29일(목) 09:02 최종수정2020년 10월 29일(목) 09:02
마커스 래쉬포드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라이프치히를 완파했다.

맨유는 29일(한국시각)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라이프치히를 5-0으로 제압했다.

2연승을 달린 맨유는 조 선두에 자리했다. 반면 라이프치히는 1승1패로 조 3위에 머물렀다.

올 시즌 불안한 출발을 했던 맨유는 난적 라이프치히를 상대로 대승을 거두며 반등의 발판을 마련했다. 반면 라이프치히는 예상치 못한 대패를 당하며 올 시즌 첫 번째 고비를 맞이하게 됐다.

라이프치히의 황희찬은 이날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지만, 출전 기회를 얻지 못했다. 지난 주말 리그 경기에 이어 2경기 연속 결장이다.

이날 경기의 주인공은 마커스 래쉬포드였다. 이날 교체로 출전한 래쉬포드는 적은 출전 시간에도 불구하고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대승을 이끌었다.

맨유는 전반 21분 폴 포그바의 도움을 받은 메이슨 그린우드의 선제골로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일격을 허용한 라이프치히는 반격을 시도하며 몇 차례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냈지만 쉽게 맨유의 골문을 열지 못했다.

기분 좋게 전반전을 마친 맨유는 후반전 들어 본격적인 골 사냥에 나섰다. 후반 18분 교체 투입된 래쉬포드가 그 선봉에 섰다.

래쉬포드는 후반 29분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패스를 받은 뒤 골키퍼와의 1대1 찬스에서 침착한 칩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33분에는 라이프치히 수비의 실수를 틈타 추가골을 터뜨리며 3-0으로 차이를 벌렸다.

이후 맨유는 후반 43분 앙토니 마샬의 페널티킥 골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후반 추가시간에는 래쉬포드가 세 번째 골을 터뜨리며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경기는 맨유의 대승으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GS홈쇼핑 김새롬 '그알' 언급 사과 "해당 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새롬이 홈쇼핑 생방송 …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아이돌 브랜드 평가 1위…
기사이미지
김순옥 이어 임성한 복귀, 브라운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김순옥 작가에 이어 임성한 작가가 돌…
기사이미지
"큰 실수를 했다" 휘성, 프로포폴 투약 혐의…
기사이미지
UFC 포이리에, 맥그리거에 2R TKO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더스틴 포이리에가 코너 맥그리거를 꺾…
기사이미지
전인권, 이웃과 조망권 문제로 갈등…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전인권(67)이 이웃집과 조망권 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