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31일 홈경기서 '헨리윈 데이' 이벤트 실시

입력2020년 10월 30일(금) 10:43 최종수정2020년 10월 30일(금) 10:58
사진=인천 전자랜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인천 전자랜드가 색다른 이벤트를 마련했다.

전자랜드는 31일 오후 5시에 열리는 원주 DB와의 홈 경기를 '헨리윈 데이'로 지정하고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할로윈과 헨리 심스의 이름이 비슷한 것에 착안해 만든 '헨리윈 데이'는 코로나로 인해 다른 곳에서 즐기기 힘들어진 할로윈 분위기를 농구장에서 즐기자는 취지로 만들었으며, 할로윈 코스튬을 하고 경기장에 오면 선물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전자랜드는 입장 관객들에게 할로윈 타투 스티커를 나눠주고, 할로윈 데이 기념 이벤트를 운영하며 치어리더의 할로윈 특별 공연도 진행한다.

이밖에도 다양한 이벤트와 경품을 준비했으며 이날 전자랜드가 승리할 경우 헨리 심스의 특별 공연도 볼 수 있다.

한편 전자랜드는 31일 원주 DB, 11월1일 울산 현대모비스와 홈에서 경기를 치를 예정이며, 전자랜드 엘리펀츠의 홈 경기 티켓은 홈페이지(https://elephants.kbl.or.kr/ticket/reservation)에서 구매 가능하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