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AL 사이영상 최종 후보 선정…비버·마에다와 경쟁

입력2020년 11월 03일(화) 09:01 최종수정2020년 11월 03일(화) 09:09
류현진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최종 후보 3인에 선정됐다.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는 3일(한국시각)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최종 후보 3인의 명단을 공개했다. 류현진은 셰인 비버(클리블랜드 인디언스), 마에다 겐타(미네소타 트윈스)와 함께 최종 후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2위를 기록했던 류현진은 2년 연속 사이영상 톱3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류현진은 2019시즌이 끝난 뒤 토론토와 4년 8000만 달러에 계약했다. 올 시즌 12경기에 선발 등판해 67이닝을 소화하며 5승2패 평균자책점 2.69 72탈삼진을 기록했다. 새로운 에이스의 활약 덕에 토론토는 올 시즌 가을야구에 진출할 수 있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MLB.com)은 "류현진은 2019년 다저스 소속으로 평균자책점 2.32로 메이저리그 전체 1위를 기록했고,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투표에서 2위에 올랐다"면서 "토론토 데뷔 시즌인 올해에는 5승2패 평균자책점 2.69를 기록했다. 9이닝 당 탈삼삼진은 9.7로 커리어 베스트 기록"이라고 소개했다.

류현진과 함께 후보에 오른 비버는 올 시즌 8승1패 평균자책점 1.63 122탈삼진을 기록했다. 가장 유력한 수상 후보로 꼽힌다. 마에다는 6승1패 평균자책점 2.70 80탈삼진의 성적을 거뒀다.

한편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수상자는 오는 12일 발표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