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 9단, 하림배 결승1국서 김혜민 9단에 불계승

입력2020년 11월 05일(목) 22:08 최종수정2020년 11월 05일(목) 22:08
최정 9단 /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여자랭킹 1위 최정 9단이 제2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결승1국에서 승리를 거뒀다.

최정 9단은 5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바둑TV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5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결승3번기 1국에서 김혜민 9단에게 205수 만에 흑 불계승 했다.

바둑TV에서 해설한 고근태 9단은 "상변에서 김혜민 9단이 좋은 행마를 보여주며 두텁게 주도권을 잘 잡았던 것 같다"며 "하지만 초읽기에 몰리면서 김혜민 9단이 느슨한 수를 두었고 반격을 당하면서 최정 9단이 승기를 잡은 것 같다"고 총평했다.

선취점을 올린 최정 9단은 국후 인터뷰에서 "첫 판을 이겨 남은 대국을 마음 편하게 둘 수 있을 것 같다. 너무 들뜨지 않고 다음 대국을 잘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최정 9단은 결승 1국을 승리하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최초 4연패 기록에 한 걸음만을 남겨두게 되었다. 윤영선 5단과 루이나이웨이 9단이 3연패를 기록했지만 4연패에는 실패했다.

두 기사 간의 상대전적은 최정 9단이 12승3패로 격차를 벌렸다. 2016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여자조 예선 이후로 최정 9단은 김혜민 9단에게 8연승을 이어가는 중이다.

25년 역사를 자랑하는 여자국수전은 그동안 10명에게만 정상의 자리를 허락했다. 루이나이웨이 9단이 한국 활동 당시 여덟 번 우승해 가장 많은 우승 기록을 가지고 있으며, 초대 우승자 윤영선 5단이 네 차례로 뒤를 잇고 있다. '디펜딩 챔피언' 최정 9단이 세 차례, 조혜연 9단과 박지연 2단이 각각 두 번 우승을 차지했다. 박지은, 김혜민 9단, 오유진 7단, 김채영 6단, 이영신 5단이 각각 한 차례씩 우승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