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주원, 웰메이드스타이엔티와 전속 계약 체결…최수종·하희라와 한솥밥

입력2020년 11월 06일(금) 18:25 최종수정2020년 11월 06일(금) 18:25
고주원 / 사진=소속사 웰메이드스타이엔티 제공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고주원이 웰메이드스타이엔티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6일 소속사 웰메이드스타이엔티 측은 "배우 고주원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고주원은 2003년 SBS '때려'로 데뷔해 '별난여자 별난남자', '소문난칠공주', '왕과 나', '최고다 이순신', '해치' 등 사극과 현대극을 오가며 매 작품마다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과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았다.

웰메이드스타이엔티는 이날 "안정된 연기력과 다양한 매력을 지닌 고주원과 함께 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하며 "고주원의 매력을 한층 빛낼 수 있는 좋은 작품으로 대중들과 만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앞으로도 고주원이 보여줄 다양한 활동에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배우 최수종, 하희라, 심혜진, 백일섭, 이창욱, 이진성, 이선빈 등이 소속된 웰메이드스타이엔티와 한식구가 된 고주원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중이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