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센터' 신영석, 현대캐피탈 떠난다…한국전력과 3대3 트레이드 포함

입력2020년 11월 13일(금) 09:25 최종수정2020년 11월 13일(금) 09:32
사진=현대캐피탈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또 한 번의 대형 트레이드가 터졌다.

현대캐피탈은 "한국전력과 3대3 트레이드를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트레이드는 현대캐피탈 신영석, 황동일 그리고 국군체육부대에서 군복무중인 김지한 선수를 내주고 한국전력 김명관, 이승준 선수 그리고 2021년 신인선수 드래프트 1라운드 지명권을 받는다.

현대캐피탈은 이번 시즌 트레이드 및 지명권 등 다양한 방법으로 배구단의 팀 칼라를 바꿔 나가는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현대캐피탈은 2019-2020시즌 1라운드 1순위였던 김명관 선수와 성장 속도가 빠른 이승준 선수 등 유망한 선수 영입과 한국전력의 2021년 1라운드 신인선수 지명권을 통해 팀 리빌딩을 하고, 한국전력은 경험 많은 선수 보강으로 팀 분위기 쇄신을 꾀하는 등 양 구단의 이해관계가 맞았다.

현대캐피탈 최태웅 감독은 "팀 재창단에 맞먹는 강도 높은 리빌딩을 통해 팀에 변화를 꾀하려 한다"며 "신영석, 황동일 그리고 김지한 선수에게 많은 고마움을 느끼고 앞으로도 멋진 모습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전력 장병철 감독은 "아끼던 선수들과 헤어지게 돼 아쉬움도 크다. 하지만 우리 팀의 약점에 힘이 되어줄 좋은 선수들을 얻기 위해서는 불가피한 선택이었다"며 "앞으로 좋은 성적으로 팬들의 응원에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