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윤여정, 美 고섬어워드 최우수여자연기상 후보

입력2020년 11월 13일(금) 09:43 최종수정2020년 11월 13일(금) 09:43
윤여정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배우 윤여정이 미국 독립영화 시상식 고섬 어워드(Gotham Awards)에서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12일(현지시간) 고섬 인디펜던트 필름 어워드(Gotham Independent Film Awards, 이하 고섬 어워드) 측이 발표한 제30회 후보 리스트에 따르면 윤여정은 '미나리'(감독 정이삭)로 여우주연상(Best Actress)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최고의 여배우상 후보에는 윤여정을 포함해 '노마드랜드' 프랜시스 맥도먼드, '미스 주네테' 니콜 비헤리, '더 네스트' 캐리 쿤, '이제 그만 끝낼까 해' 제시 버클리 등이 올랐다.

고섬어워드는 뉴욕에서 열리는 독립영화를 대상으로 하는 영화상. 오스카 시즌 시작을 알리는 시상식으로 여겨진다. 제30회 시상식은 내년 1월 11일 열릴 예정이다.

한국계 미국감독 정이삭이 연출한 '미나리'는 1980년대 아메리칸드림을 쫓아 미 아칸소주(州)의 농장으로 건너간 한인가정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 스티븐 연이 제작과 주연을 맡았고, 윤여정과 한예리 등이 출연했다.

올해 선댄스영화제에서 드라마틱 경쟁부문 심사위원 대상과 관객상을 수상하며 미국 평단의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