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전자랜드, 계란자조금 관리위원회와 홍보 제휴 체결

입력2020년 11월 13일(금) 13:59 최종수정2020년 11월 13일(금) 13:59
유도훈 감독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인천 전자랜드가 계란자조금 관리위원회와 홍보 제휴 협약을 맺었다.

인천 전자랜드는 13일 "20-21시즌 국산 계란 소비 촉진을 위해 계란자조금 관리위원회와 홍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국산 계란은 성장기 아이들에게 단백질을 공급해 신체 발달 및 두뇌 발달을 도와주며 계란은 체세포를 생성해주고 근육 발달과 뼈 건강 및 면역력 향상에 도움을 준다. 어린이 및 청소년 시기에 계란을 많이 섭취하게 되면 농구선수처럼 키가 커지고 튼튼해 질 확률이 높다.

또한 국산 계란은 저열량 식품으로 공복 호르몬인 그렐린의 수치를 낮춰 포만감을 높여주는 식품으로 다이어트에도 효과적이다. 전자랜드는 이번 홍보 제휴 협약으로 앞으로 인천 홈 경기장에서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계란 소비 촉진을 홍보해 계란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더불어 유도훈 감독은 계란 농가를 위한 계란 소비 촉진에 도움을 주고자 20-21시즌 승리 시 마다 일정 금액을 적립해 그 적립액 만큼 시즌 종료 후 계란을 구입해 인천지역 복지단체를 지정해 계란 기부 행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유도훈 감독과 함께하는 계란 소비 촉진 및 기부 이벤트 내용은 인천 전자랜드가 승리할 때마다 30만 원씩을 적립해 20-21시즌 최대 1000만 원까지 적립하고 시즌 종료 후 그 적립액 만큼 계란을 구매해 유도훈 감독이 인천지역 복지단체에 기부할 계획이다.

현재(11월9일까지 경기 종료) 기준 인천 전자랜드는 9승3패로 270만 원을 적립하고 있다.

유도훈 감독은 "구단과 계란자조금 관리위원회가 계란 농가를 위한 계란 소비 촉진 운동을 위해 홍보 제휴 협약을 맺었다는 소식을 듣고 좋은 일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사회환원행사에 참여하기로 했다"며 "우리 팀도 전력을 더욱 튼튼히 해 많은 승리를 거둬 목표 적립액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인천 전자랜드는 16일(월) 인천 홈경기(vs고양 오리온)에서 계란자조금 관리위원회와 유도훈감독님과 함께 홍보 협약식을 가질 예정이며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경기 중에는 계란송에 맞춰 열심히 춤을 따라 춘 관객들에게 에그로 인형 및 계란선물을 증정하며 경기 종료 후에는 구운란을 선착순 1000명 대상으로 관객들에게 배포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