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지아 "예능 출연 긴장, 주변에서 편하게 하라고 조언받아" [TV캡처]

입력2020년 11월 22일(일) 19:58 최종수정2020년 11월 22일(일) 19:58
이지아, 김소연, 유진 / 사진=SBS 런닝맨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유진과 이지아, 김소연이 '런닝맨' 출연 소감을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에서는 SBS 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주역 이지아, 김소연, 유진, 하도권이 출연했다.

이날 유진은 "'런닝맨'은 처음이다. 오랜만에 예능 나와서 기대가 된다. '펜트하우스'에서 오윤희 역을 맡았다"라고 운을 뗐다.

버라이어티 출연이 드물었던 이지아 또한 "다들 처음 뵙는 분들이라서 엄청 떨린다"고 고백했다.

이지아는 "'런닝맨' 평소에 즐겨보셨냐"는 물음에 당황해하며 답을 하지 못했다. 그러자 지석진은 "안 봤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지아는 "주변에서 편하게 하고 오라는 얘기를 많이 들었다. 회사에서도 그러고 친구들도 조언을 해줬다. 그런데 편하지가 않은데 어떡하지?"라면서 "시간이 좀 지나면 괜찮아지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김소연은 "제 조카 꿈이 이모가 '런닝맨'을 나가는 거였다. 인터뷰에서 그 말을 참 많이 했는데 그 조카가 내년에 20살이 된다"면서 웃었다.

'펜트하우스'에서 악역을 맡은 김소연. 그는 자신의 역할에 대해 "모든 걸 다 갖고 있는데 항상 중요한 순간에 유진 씨한테 다 진다. 그런 열등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유진은 "저희 새벽까지 드라마 찍다 오느라 많이 몰입이 돼 있는 상태"라고 털어놨따.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3000만 원 하룻밤" 장하온, 성매수 의혹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장하온이 성매매 제…
기사이미지
임영웅→김희재, 건강하게 돌아온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코로나19 쇼크를 맞았던 '미스터트롯'…
기사이미지
다니엘 린데만 측 "코로나19 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