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삼성, 광저우 헝다와 0-0 무승부

입력2020년 11월 22일(일) 21:07 최종수정2020년 11월 22일(일) 21:07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수원 삼성이 광저우 헝다(중국)를 상대로 선전했지만 아쉽게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수원은 22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G조 1차전에서 광저우와 0-0으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수원은 1무1패(승점 1)를, 광저우는 1무(승점 1)를 기록했다.

수원은 타가트, 염기훈 등 주축 선수들이 이탈한 채 이번 대회에 나서고 있다. 대신 젊은 선수들을 중심으로 광저우와 맞섰다.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는 예상을 깨고 수원은 기대 이상의 선전을 펼쳤다. 계속해서 광저우의 골대를 위협했다. 반면 광저우는 좀처럼 수원의 빈틈을 찾지 못했다.

그러나 수원은 계속되는 공세에도 광저우의 골문을 열지 못했다. 결국 경기는 0-0 무승부로 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3000만 원 하룻밤" 장하온, 성매수 의혹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가수 장하온이 성매매 제…
기사이미지
임영웅→김희재, 건강하게 돌아온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코로나19 쇼크를 맞았던 '미스터트롯'…
기사이미지
다니엘 린데만 측 "코로나19 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