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스타보 골' 전북 현대, 상하이 상강에 1-2 석패

입력2020년 11월 22일(일) 23:55 최종수정2020년 11월 22일(일) 23:55
구스타보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전북 현대가 상하이 상강에 아쉬운 패배를 당했다.

전북은 22일(한국시각) 카타르 도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H조 3차전에서 상하이와의 경기에서 1-2로 졌다.

이날 패배로 전북은 1무2패(승점 1)를 기록하며 조 3위에 머물렀다. 올해 K리그1과 FA컵을 모두 휩쓸며 더블을 기록한 전북이지만 유독 ACL에서는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전북은 전반 11분 상하이의 루 윈쥔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불안한 출발을 했다. 하지만 전반 24분 김보경의 크로스를 구스타보가 몸을 날려 동점골로 연결하며 1-1 균형을 맞췄다.

이후 팽팽한 균형이 이어졌다. 양 팀 모두 좀처럼 상대의 빈틈을 찾지 못했다. 하지만 전북은 후반 37분 홍정호의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허용하며 위기를 맞았다. 상하이는 헐크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면서 다시 2-1로 앞서 나갔다.

다급해진 전북은 이후 동점골을 노렸지만 선수들의 성급한 플레이와 상하이의 시간 지연으로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결국 경기는 전북의 패배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단독] 더보이즈 케빈·제이콥, 코로나19 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더보이즈 케빈과 제…
기사이미지
이찬원發 코로나 사태 고비 넘겼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이찬원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뽕…
기사이미지
임영웅→영탁 코로나19 음성 판정,…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이찬원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