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쌈' 정일우·권유리 측 "코로나19 검사서 음성 판정" [공식입장]

입력2020년 11월 23일(월) 17:54 최종수정2020년 11월 23일(월) 17:54
정일우, 권유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정일우 권유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정일우 소속사 측 관계자는 23일 스포츠투데이에 "정일우는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가 아니었지만 혹시나 싶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권유리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 역시 이날 "권유리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정일우와 권유리가 출연하는 MBN 새 드라마 '보쌈 - 운명을 훔치다' 촬영장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주요 출연진과 제작진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고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정일우 권유리 등 '보쌈 - 운명을 훔치다'의 주연 배우들이 각자의 소속사를 통해 음성 판정 사실을 알렸다.

한편 정일우 권유리는 내년 방송을 앞둔 '보쌈'에 건달 바우, 옹주 수경 역으로 출연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