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사3' 황신혜 "힘들었던 때 안 좋은 생각하기도…" [TV캡처]

입력2020년 11월 25일(수) 10:27 최종수정2020년 11월 25일(수) 10:27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 / 사진=MBN 우다사3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에서 배우 황신혜와 김용건이 힘들었던 때를 떠올렸다.

25일 밤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에서는 김용건-황신혜가 육중완과 함께 캠핑을 떠나 모닥불을 피워놓고 '불멍'을 즐기는 모습이 펼쳐진다.

앞서 육중완은 '대부님' 김용건이 황신혜와 좀처럼 연애 진도를 나가지 못하는 모습에 안타까워 하며, '바람잡이' 역할을 자처해 이번 캠핑 데이트에 합류하게 됐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육중완은 요즘 대세곡인 나훈아의 '테스형'을 불러 황신혜의 마음을 사로잡아 보라고 조언하고, 이에 김용건은 '불멍' 도중 적당한 타이밍에 '테스형'을 열창한다.

뜻밖의 노래 선물에 황신혜는 "너무 좋아서 얼이 빠졌다"며 감탄했다. 육중완은 눈가가 촉촉해진 '대부님'의 모습에 "혹시 아버님 생각이 나신 거냐?"고 물었다. 김용건이 "그렇다"고 하자, 육중완은 "저도 딸을 키우고 있어서 그런지, 요즘 연예인의 자식으로 산다는 게 어떤 건지 궁금해진다"고 털어놨다.

이에 황신혜는 "나도 몰랐는데, 연예인 자녀들은 연예인인 부모에게 누를 끼치지 않으려고 더욱 조심한다고 한다. 아이들만의 고충이 따로 있는 것"이라고 얘기했다. 이어 "우리 딸이 한동안 댓글 때문에 힘들었던 적이 있었다"면서 "나이 먹으면서 이겨내고 단단해졌는데, 그래도 미안하다"는 속내를 내비쳤다.

나아가 황신혜는 홀로 아이를 키우면서 힘들었던 순간을 떠올리며, "과거 안 좋은 생각을 한 적도 있었다"고 돌발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묵묵히 이야기를 듣던 김용건은 "나 역시 힘들어서 혼자 차 안에서 많이 소리 지르기도 했다"고 밝혀 공감대를 형성했다.

'딸 바보' 육중완은 "요즘 가장의 무게감을 많이 느끼고 있다"고 덧붙이고, 황신혜는 자신의 경험담을 전하며 "그래도 제일 힘든 고비는 넘겼다"고 말해 육중완과 김용건을 안심시켰다.

제작진은 "육중완이 김용건-황신혜와 함께 한 캠핑에서 끈적한 노래로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든 것은 물론,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먼저 고백하며 진솔한 대화를 이끌어냈다. 육중완과 함께 한 황신혜-김용건 커플의 '불멍' 캠핑 데이트를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는 이날 밤 11시 방송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GS홈쇼핑 김새롬 '그알' 언급 사과 "해당 프…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새롬이 홈쇼핑 생방송 …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아이돌 브랜드 평가 1위…
기사이미지
김순옥 이어 임성한 복귀, 브라운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김순옥 작가에 이어 임성한 작가가 돌…
기사이미지
"큰 실수를 했다" 휘성, 프로포폴 투약 혐의…
기사이미지
UFC 포이리에, 맥그리거에 2R TKO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더스틴 포이리에가 코너 맥그리거를 꺾…
기사이미지
전인권, 이웃과 조망권 문제로 갈등…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전인권(67)이 이웃집과 조망권 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