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낮과 밤' 남궁민 "역할 위해 최대한 더러워 보이려고 노력"

입력2020년 11월 25일(수) 14:26 최종수정2020년 11월 25일(수) 14:26
남궁민 / 사진=tvN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낮과 밤' 남궁민이 역할을 위한 노력을 밝혔다.

25일 tvN 새 월화드라마 '낮과 밤'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MC 박슬기의 진행으로 배우 남궁민, 김설현, 이청아, 윤선우, 김정현 감독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낮과 밤'은 현재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

이날 능청맞은 겉모습 뒤에 미스터리한 비밀을 간직한 유능 그 자체 경찰청 특수팀 팀장 도정우 역을 맡은 남궁민은 "연기를 통해서 뭔가를 새롭게 보여주겠다는 생각은 없는데 도정우 캐릭터는 무식해 보이고 털털하고 지저분하고 엉망진창인 캐릭터고, 그 안에서 사건을 풀어갈 때는 예리함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런 캐릭터를 위해서 피부과도 안 가고, 머리를 짧게 자르고 최대한 지저분하게 10년 전에 입었던 티셔츠 꺼내서 입고 더러워 보이려고 노력했다"며 "노력의 결과가 잘 나온 것 같아서 좀 덜 할까 싶기도 하다. 생전 안 기르던 수염도 길렀다"고 설명했다.

그는 "전작인 '스토브리그'에서는 냉철하고 말 잘하는 역할을 했기 때문에 이번에는 감정대로 말이 터져 나오고, 감성적인 면을 살리려고 노력했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