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비니 "별명 '똑순이', 한국사 공부하는 중" [TV캡처]

입력2020년 11월 25일(수) 21:21 최종수정2020년 11월 25일(수) 21:21
오마이걸 비니 / 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대한외국인' 오마이걸 비니가 '똑순이' 면모를 뽐냈다.

25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는 축구선수 출신 김병지, 이천수, 배우 서지석, 그룹 오마이걸 비니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비니는 축구와 연관성에 대해 "저도 스포츠를 좋아하고 축구 보는 거 좋아하는데 손흥민 선배님이 초등학교 선배"라며 "축구와 엄청난 관계를 가지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직접 본 적은 없는데 동네가 손흥민 선수가 많이 다니던 동네라서 식당 같은 곳에서 사인을 많이 봤다"고 덧붙였다.

아버지가 복싱, 어머니가 육상, 오빠가 유도 선수 출신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기기도 했다. 별명이 '똑순이'라는 비니는 현재 한국사 공부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나라 역사에 대해서 많이는 몰라도 잘못 알고 있으면 안 되겠다는 생각을 해서 공부하게 됐다. 자격증을 따기보다는 자연스럽게 흡수하려고 노력하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