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FIFA 베스트 어워즈 심사위원 선정…아시아 축구인 유일

입력2020년 11월 26일(목) 14:01 최종수정2020년 11월 26일(목) 14:27
박지성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박지성이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관하는 베스트 어워즈 심사위원으로 선정됐다.

FIFA는 25일(현지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2월17일 열리는 'FIFA 더 베스트 어워즈' 후보를 발표했다.

박지성은 카푸, 디에고 포를란, 바스티안 슈바인슈타이거, 히스트로 스토이치코프, 다비드 비야 등 각 나라를 대표했던 선수들과 함께 심사위원으로 이름을 올렸다. 이는 아시아 축구인 가운데에 유일하다.

한편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은 올해의 골을 가리는 푸스카스상 후보에 올랐다.

손흥민은 지난해 12월7일 번리와의 경기에서 하프라인 전부터 약 70m를 단독 드리블 돌파한 뒤, 상대 수비수 6명을 따돌리고 터뜨린 골로 후보로 선정됐다. 이 골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PL) 사무국에서 선정하는 2019-2020시즌 올해의 골로 뽑히기도 했다.

남자 최우수선수 후보에는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바이에른 뮌헨), 케빈 데 브라위너(맨체스터 시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등이 뽑혔다.

남자 감독상은 지네딘 지단(레알 마드리드), 위르겐 클롭(리버풀) 등이 선정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경찰 "이혁재, 고소장 접수로 조사 中" vs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이혁재가 피소 관…
기사이미지
송유정→아이언 사망, 연예계 잇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송유정에 이어 가수 아이언까지 …
기사이미지
"76일 만에 13만 명 동원" '소울',…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디즈니·픽사 신작 '소울'이 '원더 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