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이종범 "야구선수 아들 이정후, 여동생 학비까지 내줘" [텔리뷰]

입력2020년 12월 02일(수) 07:00 최종수정2020년 12월 02일(수) 00:09
이종범 이정후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불청' 이종범이 아들 이정후를 자랑했다.

1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는 청춘들의 여행이 그려졌다. 새 친구로 전 야구선수 이종범이 함께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종범은 아들인 야구선수 이정후를 자랑했다. 김광규는 "지금은 이정후가 제일 잘 버냐"고 물었고, 이종범은 "그렇다"고 답했다.

이에 김광규는 "용돈을 타 쓰냐"고 물었고, 이종범은 "아니다. 자기가 자기 거 관리하면서 생활한다. 그러면서 여동생 용돈도 주고 학비도 대준다"고 자랑했다.

이종범은 "어쨌든 정후가 다 하니까 고맙다"고 했고, 이를 들은 김광규는 "든든하겠다. 서른 살도 안 됐는데 동생 학비까지 대준다"고 부러움을 표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