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장' 조성원 감독 "몸싸움에 밀려, 1·2쿼터 공격적이지 않았다"

입력2020년 12월 02일(수) 21:37 최종수정2020년 12월 02일(수) 21:37
조성원 감독 / 사진=KBL 제공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패장' 창원 LG 조성원 감독이 1,2쿼터 경기력에 아쉬움을 나타냈다.

LG는 2일 오후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서울 SK와의 2라운드 원정경기에서 84-87로 졌다.

이로써 LG는 6승9패를 기록하며 9위에 머물렀다. 반면 SK는 10승6패로 단독 2위로 올라섰다.

LG는 이날 1쿼터까지 SK와 19-19로 맞섰지만 2쿼터부터 SK의 공세에 밀리며 리드를 내줬다. 특히 리온 윌리엄스의 골밑 공격이 연거푸 실패하며 SK의 수비진을 흔드는 데 실패했다.

흐름을 내준 LG는 4쿼터 후반부터 상대 턴오버를 활용해 맹렬한 추격을 펼쳤지만 끝내 경기를 뒤집지 못했다.

조성원 감독은 경기 후 "승부의 추가 1쿼터부터 갈렸다. 몸싸움에서 밀렸던 것이 패인"이라며 "그래도 우승후보인 SK를 상대로 끝까지 추격한 모습들이 다음 경기까지 (좋은 경기력으로) 이어지지 않을까 싶다"고 이날 경기 소감을 밝혔다.

이어 "3,4쿼터에서는 몸싸움에서 밀리지 않아 따라갈 수 있었다"며 "3,4쿼터에서 나왔던 농구가 나와야하는데 1,2쿼터에는 공격적인 모습들이 나오지 않았다"고 이날 1,2쿼터 경기력에 아쉬움을 나타냈다.

조성원 감독은 끝으로 이날 구사했던 지역방어에 대해 "아직 완성단계라고 볼 수는 없다. 지역방어를 연습하는 것이 대인방어보다 더 힘들다. 전체가 움직여야하기 때문"이라며 "그래도 다음 경기에서 지역방어를 쓸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김새롬 사과 "홈쇼핑 중 SBS '그알' 언급,…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김새롬이 홈쇼핑 진행 도…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아이돌 브랜드 평가 1위…
기사이미지
김순옥 이어 임성한 복귀, 브라운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김순옥 작가에 이어 임성한 작가가 돌…
기사이미지
"큰 실수를 했다" 휘성, 프로포폴 투약 혐의…
기사이미지
UFC 포이리에, 맥그리거에 2R TKO승…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더스틴 포이리에가 코너 맥그리거를 꺾…
기사이미지
전인권, 이웃과 조망권 문제로 갈등…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전인권(67)이 이웃집과 조망권 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