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시즌 개막 준비' NBA, 코로나19 확진 선수 48명 발생

입력2020년 12월 03일(목) 14:05 최종수정2020년 12월 03일(목) 14:05
사진=NBA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미국프로눙구(NBA)에서 2020-2021시즌 개막을 앞두고 총 4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NBA 사무국과 노조는 3일(한국시각) "코로나19 검사에 응한 546명의 선수 중 48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고 전했다.

이번 검사는 선수들이 소속팀 연고 지역으로 합류한 24일부터 30일까지 진행됐다. 여기서 총 48명이 코로나19 확진을 받아 새 시즌 개막을 앞두고 비상이 걸렸다. 코로나19 확진자들은 현재 자가격리됐다.

NBA가 마련한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는 최소 10일간 격리되며 24시간 이상 간격을 두고 시행한 두 차례 코로나19 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아야 복귀할 수 있다.

한편 NBA는 오는 23일 2020-2021시즌을 개막한다. 이에 앞서 12일부터 20일까지 프리시즌 경기를 실시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