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은숙 괴롭힌 이영하 여배우 누구? '우이혼' 폭발적 화제성

입력2020년 12월 05일(토) 10:55 최종수정2020년 12월 05일(토) 10:44
이영하 여배우 우이혼 / 사진=TV조선 우리이혼했어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우리 이혼했어요’ 이영하-선우은숙, 최고기-유깻잎 커플이 진심이 묻어나는 진솔한 재회 여행 마지막 날을 그려내며 금요일 밤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궜다.

4일 방송된 TV CHOSUN 리얼 타임 드라마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 3회는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9.15%를 기록, 분당 최고 시청률은 11.95%까지 치솟으면서 폭발적인 화제를 입증했다.

‘우이혼’ 3회에서는 이영하-선우은숙, 최고기-유깻잎 커플이 재회 여행 마지막 날을 맞아 그동안 못 다한 이야기와 솔직한 심경을 다 털어놓으며 최고의 몰입감을 선사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아쉬운 2일차를 보낸 이영하-선우은숙은 3일차 아침이 되자 진솔한 대화를 나누기 시작해 기대감을 드높였다. 두 사람은 코스모스 가득한 아름다운 산책길을 거닐며 사진을 찍어주고 다정히 대화도 나눴던 상황. 이어 이영하는 친구들과 함께 한 동반 신혼여행에 대해 “내가 입장 바꿔 생각해봐도 잘못 됐구나 생각했어”라고 전날 다하지 못했던 속내를 꺼낸 후 “친구 좋아하고 술 좋아하고 반성을 좀 했습니다”라는 말로 사뭇 달라진 태도를 드러냈다. 이에 선우은숙 역시 “자기 달라졌네”라고 내심 흐뭇해했지만, 곧 이영하가 “제주도에 사는 절친들이 우리 위문 공연을 온다는 거야”라는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해 당황스러움을 안겼다.

이후 두 사람은 숙소 정원에 앉아 마음속 깊이 박혀있던 이야기를 꺼내며 밀도 짙은 대화를 나눴다. 선우은숙은 과거 자신에게 상처를 준 방송국 여인과 이영하가 함께 골프를 치러가는 등 섭섭했던 일화를 꺼내며 “아내를 위해 아내가 싫다는 것을 자제할 수 있어?”라는 마지막 질문을 던졌던 터. 하지만 이영하는 “당신한테만 그랬던 사람이 아니야”라고 에둘러 상황을 설명, 선우은숙을 실망시켰다. 심지어 선우은숙은 방에 들어와 감정이 북받친 듯 참았던 눈물을 와락 터뜨리고는 한참을 오열하는 모습으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후 두 사람은 숙소를 찾은 이영하 친구들과 저녁 식사를 하며 추억 옛이야기도 나누고, 기타 반주에 노래를 부르는 등 의외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영하는 선우은숙을 위해 예전 자주 부르던 세레나데로 분위기를 달달하게 만들었고, 선우은숙은 과거 이영하의 기타 치는 모습에 반했던 일화를 밝히는 등 훈훈한 마지막 날의 저녁시간을 가졌다. 이윽고 이별해야하는 시간이 되자 선우은숙은 “좋은 추억만 가지고 가자”라며 “주어지는 대로 좋은 기분으로 만나기”라는 담담한 이별 인사를 건넸고 두 사람은 아쉬운 작별 인사를 나눴다.

‘2호 커플’ 최고기와 유깻잎은 숙소를 찾은 딸 솔잎이와 동물원에 가는 등 행복한 한때를 보냈다. 솔잎이는 오랜만에 만난 엄마와 한순간도 떨어지지 않으려 했고, 유깻잎 역시 솔잎이에게만 시선을 고정시켰다. 그리고 이런 애틋한 모녀의 모습에 MC들까지 눈물을 글썽이고 말았다. 솔잎이가 잠든 이후 최고기와 유깻잎은 와인타임을 가지며 이혼 뒤 갖게 됐던 감정부터 부부 싸움의 큰 원인이 됐던 가족들 이야기, 이혼 한 후 발견한 유깻잎 다이어리 속 이야기 등 그전에는 미처 하지 못한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눴다.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해 갖고 있던 오해와 심경들을 내뱉어내며 눈물을 훔치는 등 속 시원하면서도 짠한 시간을 보냈다.

다음날 이별이 다가오자 솔잎이는 엄마와 떨어지지 않으려고 엄마에게 매달린 채 “엄마 같이 가”라면서도, 끝내는 포기한 듯 아빠와 함께 집으로 돌아갔다. 그리고 결국 유깻잎은 딸 앞에서 한 번도 보이지 않았던 눈물을 터트려 보는 이들의 가슴을 미어지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새로운 ‘3호 커플’로 배우 겸 영화감독 박재훈과 전 레슬링 선수 박혜영이 등장, ‘우이혼’에 출연하게 된 배경부터 재회한 모습까지 담아내 시선을 모았다. 2007년 결혼한 후 다정한 모습으로 각종 부부 예능에 출연, 인기를 끌었던 두 사람은 이후 이혼한 사실에 대해 세간에 밝히지 않았던 상태. 사전 인터뷰에서 서로 맞지 않았던 결혼 생활을 고백한 두 사람은 로맨틱한 분위기의 장소에서 오랜만에 재회했지만 이내 투닥거리는 모습으로 다음 회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반민정 2차 가해' 조덕제, 억울함 호소했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조덕제와 반민정의 …
기사이미지
'프듀' 잊은 대기업 CJ의 횡포, 매…
기사이미지
장성규, 부정청탁 혐의 피소…'양날…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부정청탁 혐의(부정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