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구, 연기 향한 열정 과시 "두 다리로 서 있을 때까지 연극 뿐"(아는형님)[TV캡처]

입력2020년 12월 05일(토) 22:19 최종수정2020년 12월 05일(토) 22:19
이순재 신구 아는 형님 / 사진=JTBC 아는 형님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아는 형님' 배우 신구와 이순재가 연기에 대한 열정을 과시했다.

5일 밤 9시에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에서 대학생 콘스탄스 역할을 맡은 배우 권유리, 박소담, 채수빈이 전학생으로 찾아왔다. 또 깜짝 전학생으로 이순재와 신구가 등장했다.

이날 이순재와 이상민의 특별한 인연이 공개됐다. 바로 과거 이상민의 결혼식 주례를 봤던 것. 이에 이상민은 교탁 앞으로 나가 인사를 올렸다. 그러자 신구는 "이제 다 빚을 갚아가는 거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런가 하면 연기에 대한 열정이 공개됐다. 이순재는 "신구는 대본 리딩 때 본인 대사를 다 외운다. 이번 연극 대사가 거의 400마디 정도"라고 말했다. 신구는 "이순재 형님도 그렇고 나도 연극이 처음이다. 항상 마음이 연극에 있다. 우리가 두 다리로 서 있을 때까지는 연극을 버리지 못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이순재는 "연기 행위 자체가 생명력이다. 배우는 연기를 해야 한다. 연기를 할 수 있다면 작품의 종류는 무관하다"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반민정 2차 가해' 조덕제, 억울함 호소했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배우 조덕제와 반민정의 …
기사이미지
'프듀' 잊은 대기업 CJ의 횡포, 매…
기사이미지
장성규, 부정청탁 혐의 피소…'양날…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장성규가 부정청탁 혐의(부정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