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칫날' 코로나19 시국 속 의미 있는 흥행 기록…1만 관객 돌파

입력2020년 12월 14일(월) 11:39 최종수정2020년 12월 14일(월) 11:39
잔칫날 1만 돌파 / 사진=트리플픽쳐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 4관왕, '파수꾼' 제작진의 올해 마지막 웰메이드 드라마 '잔칫날'이 1만 관객을 돌파하며 웰메이드 입소문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올해 마지막 웰메이드 작품으로 묵직한 입소문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잔칫날'이 1만 관객을 돌파했다.

'잔칫날'은 무명 MC 경만이 아버지의 장례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가장 슬픈 날 아이러니하게도 잔칫집을 찾아 웃어야 하는 3일 동안의 이야기를 담은 웰메이드 드라마로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 영화제를 통해 최고의 영예인 작품상, 관객상, 배우상, 배급지원상까지 4개 부문을 휩쓸며 개봉 전부터 관객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은 작품이다.

특히 개봉을 앞두고 쏟아지는 언론, 평단의 극찬과 미리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의 추천이 더해져 올해 마지막 웰메이드다운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2일 영화 개봉 후 '잔칫날'은 관객들을 울고 웃기며 따뜻한 위로를 선사해 극찬, 추천이 쏟아지며 어려운 시국 속 1만 관객을 돌파했다.특히 '잔칫날'의 1만 돌파가 의미 깊은 것은 영화의 높은 완성도와 한해 동안 지친 모두를 위로하는 스토리에 관객들이 직접 입소문 열풍을 일으켰기 때문이다.

'잔칫날'은 개봉 이후 CGV 실관람객 평점인 골든에그지수 95%를 기록, 계속해서 높은 평점을 이어가며 관객들에게 올해 마지막 웰메이드 작품의 진수를 보여주고 있다. 특히 20대, 30대, 40대, 50대까지 전세대 관객들을 극장으로 이끌고 있고,온라인과 SNS를 통해 관객들의 진심 어린 극찬 행렬이 이어지고 있어 '잔칫날'의 웰메이드 극찬 입소문 돌풍을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이에 '잔칫날'을 통해 최강 감성 남매 '케미'를 선보인 하준과 소주연이 관객들의 사랑과 응원에 보답하는 1만 관객 돌파 영상을 공개했다. 두 배우는 '잔칫날'의 1만 돌파를 서로 축하하며 "어려운 시국에 영화관에 직접 찾아와주셔서 영화를 봐주신 관객 여러분께 정말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인사를 전했다.

한편 '잔칫날'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논란…일…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
기사이미지
3월 극장가, '미나리'가 가져다 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3월, 영화 '미나리'의 개봉 효과로 극…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수 오류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
기사이미지
'시즌 첫 등판' 김광현 "최대한 많…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김광현(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돌아…
기사이미지
새 판 짜인 수목극, '마우스'·'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잠잠하던 수목극 판도가 요동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