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데스파이네와 재계약…총액 110만 달러

입력2020년 12월 16일(수) 10:41 최종수정2020년 12월 16일(수) 10:41
데스파이네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33)가 2021시즌에도 kt wiz의 마운드를 지킨다.

KT는 16일 외국인 투수 데스파이네와 재계약했다고 밝혔다.

데스파이네는 총액 110만 달러(계약금 30만 달러, 연봉 50만 달러, 인센티브 최대 30만 달러)에 계약을 체결했다.

올해 KBO 리그에 데뷔한 데스파이네는 35경기에서 15승8패, 평균자책점 4.33을 기록했다. 특히 4일 휴식 후 등판으로 리그에서 가장 많은 207.2이닝을 소화하면서 안정적인 투수진 운용과 팀 승리에 기여했다.

이숭용 kt wiz 단장은 "데스파이네는 KT 창단 최다 선발승을 비롯해 리그 최다 이닝을 소화하며 선발 로테이션에 중심을 잡아줬고, 특히 순위 싸움이 치열할 때 '에이스'의 면모를 보여줬다"며 "내년에도 꾸준히 '이닝 이터(inning eater)'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2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재계약 이유를 밝혔다.

KT는 쿠에바스에 이어 데스파이네와 재계약을 하며 2021시즌 외국인 투수 구성을 완료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