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건아 18점' KCC, SK에 대승…4연승 질주

입력2020년 12월 22일(화) 21:10 최종수정2020년 12월 22일(화) 21:10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전주 KCC가 서울 SK를 꺾고 4연승을 질주했다.

KCC는 22일 군산 월명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SK와의 홈경기에서 95-70으로 승리했다.

4연승을 달린 KCC는 15승8패로 단독 1위를 유지했다. 반면 SK는 11승12패를 기록하며 8위로 추락했다.

이날 KCC에서는 6명의 선수가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견인했다. 라건아는 18득점 13리바운드, 데이비스는 12득점 15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달성했고, 김지환이 15득점 7어시스트, 송교창은 14득점을 기록했다. 이정현은 12득점, 송창용은 11득점을 보탰다.

SK에서는 징계에서 돌아온 최준용이 18득점 11리바운드, 미네라스가 27득점으로 분전했지만 패배를 막기에는 힘이 모자랐다.

KCC는 1쿼터 송교창, 이정현의 외곽포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후 다양한 공격 루트로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19-13으로 앞선 채 1쿼터를 마쳤다.

SK도 반격에 나섰다. 2쿼터 들어 미네라스가 내외곽을 넘나들며 득점을 성공시켰다. 최준용과 김선형도 득점에 가세한 SK는 39-39 동점을 만든 채 전반을 마무리 지었다.

원점에서 시작된 3쿼터. KCC가 다시 힘을 냈다. 외곽에서는 김지완, 골밑에서는 데이비스가 존재감을 드러냈다. 반면 SK는 2쿼터와 달리 좀처럼 힘을 내지 못했다. 3쿼터는 KCC가 67-54로 앞선 채 끝났다.

기세를 탄 KCC는 4쿼터 들어 20점차 이상 달아나며 일찌감치 승부를 결정지었다. 경기는 KCC의 대승으로 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