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1위, 美 '2020 빌보드 보이 밴드 배틀' 우승

입력2020년 12월 24일(목) 16:34 최종수정2020년 12월 24일(목) 16:38
슈주 1위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가 미국 빌보드 개최 ‘2020 Boy Band Battle’ (2020 보이 밴드 배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빌보드 ‘2020 Boy Band Battle’은 지난 11월 18일부터 12월 23일까지(현지시간) 한달 여에 걸쳐 진행, 최종 우승자는 전 세계 32개 팀을 대상으로 5라운드에 걸친 토너먼트 방식 투표를 통해 결정됐다.

후보 라인업은 지난 30년 동안 활동을 펼친 아티스트들을 대상으로, 빌보드 에디터들의 의견을 반영해 선정됐다.

이에 슈퍼주니어는 영국 대표 보이그룹 One Direction(원디렉션), 리키 마틴과 투어를 함께 하며 실력을 인정 받은 대세 라틴 그룹 CNCO(싱코) 등을 제치며 정상에 올라 글로벌 음악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다시 한번 증명해냈다.

더불어 미국 빌보드는 슈퍼주니어에 대해 “2005년 결성된 한국의 보이 밴드 슈퍼주니어는 ‘쏘리 쏘리 (SORRY, SORRY)’, ‘Miracle’(미라클) 같은 히트곡들 덕분에 미국에서 K-POP이 완전히 유명해 지기 몇 년 전부터 세계적인 스타가 됐으며, 여전히 건재하다”고 소개했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정규 10집 ‘The Renaissance’(더 르네상스) 발매 준비에 한창이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