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핸드볼 절대강자' 두산, SK호크스 격파하고 8연승 질주

입력2020년 12월 25일(금) 20:18 최종수정2020년 12월 25일(금) 20:18
사진=대한핸드볼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남자 핸드볼의 절대강자 두산이 SK호크스를 꺾고 8연승을 달렸다.

두산은 25일 청주 SK호크스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SK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2라운드에서 SK를 27-23으로 이겼다.

8연승을 달린 두산은 8승1패(승점 16점)로 리그 선두를 질주했다. 반면 SK호크스는 4승1무3패(승점 9점)로 리그 4위에 머물렀다.

두산 정의경은 10득점, 3어시스트로 팀을 승리로 이끌며 경기 MVP에 선정됐다. 골키퍼 박찬영은 14세이브(방어율 41.2%)를 마크하며 팀 승리의 힘을 보탰다.

이날 먼저 기선을 제압한 것은 SK호크스였다. 경기 초반 골키퍼 편의범의 선방과 함께 빠른 속공을 앞세워 두산을 강하게 밀어붙였다. 결국 전반 15분까지 8-4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두산은 쉽게 물러나지 않았다. 전반전 중, 후반 박찬영의 선방과 김동명(PV), 정관중(LB)의 연속 득점을 통해 점수 차를 3점 차로 좁혔다. 이후 전반 종료 1분여를 남기고 골키퍼의 선방 등으로 1점 차 떡밑까지 추격에 성공했다.

기세를 탄 두산은 후반 시작과 함께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정의경의 득점포를 앞세워 역전까지 만들어냈다.

양 팀은 이후 시소게임을 펼치며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팽팽한 승부를 깬 것은 두산이었다. 공격에서 정의경의 엄청난 활약과 정관중(LB)의 지원 사격을 통해 주도권을 가져간 두산은 이후 템포를 조절하며 SK호크스의 공세를 저지했다. 결국 경기는 두산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정 지킬 것"…함소원, ♥진화와 관계 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 부부…
기사이미지
"코로나 같은 방탄소년단" 독일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독일의 한 라디오 방송 진행자가 그룹…
기사이미지
승리, 폭행교사 부인→CCTV 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