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피네이션 다음 컴백 주자 예고? 올해 첫 'COMING UP NEXT' 기습 공개

입력2021년 01월 07일(목) 16:31 최종수정2021년 01월 07일(목) 16:33
싸이 / 사진=피네이션(P NATION)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싸이가 피네이션의 다음 컴백 주자를 예고했다.

7일 피네이션(P NATION)의 수장 싸이의 공식 SNS를 통해 'COMING UP NEXT' 이미지가 기습 업로드됐다.

공개된 이미지 속 싸이는 방송국을 배경으로 'COMING UP NEXT 2021.01.28 6PM KST"라고 적힌 전단을 뿌리고 있는 모습이다. 싸이의 환한 표정에서 남다른 기대감을 엿볼 수 있다.

싸이가 오는 28일로 직접 소속 아티스트의 컴백을 예고한 만큼, 또 한 번 다양한 추측이 쏟아지며 이번 'COMING UP NEXT'의 주인공은 누가될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현재 피네이션에는 싸이를 필두로 제시, 현아, 크러쉬, 던(DAWN), 헤이즈가 소속돼 있으며, 최근 디아크(D.Ark)가 피네이션 막내로 새롭게 전속계약을 체결하여 화제를 모았다.

싸이는 올해 월드와이드 보이그룹 탄생을 위한 초대형 프로젝트로 SBS 신규 프로그램 'LOUD:라우드'에 출연을 예정하고 있으며, 독보적인 스타일과 음악 장르로 고유의 색깔을 탄탄히 구축해가고 있는 피네이션의 본격적인 새해 행보에 계속해서 이목이 집중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YG 측 "지디·제니 열애설? 아티스트 개인적…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빅뱅 지드래곤(GD),…
기사이미지
첩첩산중…연이은 학폭 논란에 방송…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그대로 첩첩산중이다. 연예계 학교…
기사이미지
유노윤호→한지민, '학폭' 물든 연…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연예계가 '학폭' 광풍에 허덕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