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아라 개천용' 정우성, 위트 있게 등장…권상우 "얼굴 좋아 보여" [TV캡처]

입력2021년 01월 15일(금) 22:32 최종수정2021년 01월 15일(금) 22:34
정우성 김주현 권상우 / 사진=SBS 날아라 개천용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날아라 개천용' 정우성이 첫 등장 속 열연을 펼쳤다.

15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극본 박상규·연출 곽정환)에서는 사무실에서 첫 등장하는 박삼수(정우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유경(김주현)은 사무실에서 마주한 박삼수에게 "선배, 뭔가 달라진 것 같다. 뭔가 어색해진 거 같다"고 말했다.

이에 박삼수는 "나도 요즘 내가 어색하다. 내가 예전의 내가 아니잖아"라고 받아쳤다. 이어 조기수(조성하)를 만나고 돌아온 박태용(권상우)가 등장했다.

박태용 역시 훤칠해지고 키가 커진 박삼수를 보며 "요즘 일이 잘 풀려서 그런가, 요즘 박 기자 얼굴이 상당히 좋아 보이네. 키높이 신었나"며 농담을 건넸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