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이영지, 폰케이스 매출 1억 돌파 "전액 기부" [TV캡처]

입력2021년 01월 16일(토) 19:07 최종수정2021년 01월 16일(토) 19:09
이영지 폰케이스 / 사진=MBC 놀면 뭐하니?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놀면 뭐하니?' 래퍼 이영지가 폰케이스 판매 수익을 전액 기부했다고 밝혔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예능 유망주를 찾아나선 유재석, 데프콘, 김종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지가 예능 유망주로 출연했다. 데프콘은 이영지가 등장하자마자 "얼마 전에 이영지 폰케이스가 대박이 났다"고 말했다.

유재석 역시 "이영지가 만든 폰케이스가 대박이 나서 하루 매출이 1억원이 넘었다"고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에 이영지는 "(폰케이스 수익) 전액을 다 기부했다"고 밝혔다.

또한 유재석은 이영지의 예능감을 칭찬했다. 그는 "이영지와 SBS '런닝맨'에 같이 출연한 적이 있는데 너무 놀랐다. 정말 잘 뛰어다닌다"고 호평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정 지킬 것"…함소원, ♥진화와 관계 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 부부…
기사이미지
"코로나 같은 방탄소년단" 독일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독일의 한 라디오 방송 진행자가 그룹…
기사이미지
승리, 폭행교사 부인→CCTV 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