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균 전라북도 교통문화연수원장,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 당선

입력2021년 01월 16일(토) 20:21 최종수정2021년 01월 16일(토) 20:21
정희균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 / 사진=KTA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정희균 전라북도 교통문화연수원장이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에 당선됐다.

대한테니스협회는 16일 "서울시 송파구 대한테니스협회 회의실에서 열린 제28대 대한테니스협회장 선거 결과 정희균 전라북도 교통문화연수원장이 당선됐다"고 밝혔다.

투표에는 총 202명의 선거인단 중 190명이 참석했고, 무효표 1표를 제외한 유효표 189표 가운데 정희균 후보가 100표를 얻어 득표율 52.9%를 기록했다.

이어 주원홍 미디어윌 고문이 35표(18.5%), 김문일 현우서비스(주) 대표가 32표(16.9%), 곽용운 아시아테니스연맹 부회장이 22표(11.6%)를 차지했다.

한편 정희균 신임 회장의 임기는 오는 30일부터 4년이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정 지킬 것"…함소원, ♥진화와 관계 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 부부…
기사이미지
"코로나 같은 방탄소년단" 독일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독일의 한 라디오 방송 진행자가 그룹…
기사이미지
승리, 폭행교사 부인→CCTV 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