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앤담 대표·김은숙 작가, 미취학 재난위기가정 위해 1억원 기부 [공식]

입력2021년 01월 17일(일) 12:59 최종수정2021년 01월 17일(일) 13:01
김은숙 작가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드라마 제작사인 화앤담픽쳐스 윤하림 대표와 김은숙 작가가 각각 5천만원씩, 총 1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17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이번 기부금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아동학대 사례가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미취학 재난위기가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화앰담픽쳐스 윤하림 대표와 김은숙 작가의 기부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4년 세월호 사건 이후로 2019년 강원 산불, 2020년 코로나19와 수해 등 각종 재난과 관련하여 꾸준히 기부를 하고 있다.

한편 김은숙 작가는 신작 '더 글로리'(The Glory)로 컴백한다. '더 글로리'는 건축가를 꿈꿨지만 고등학교 시절 잔인한 학교폭력으로 자퇴를 한 주인공이 가해 주동자와 결혼하고 아이를 낳고 그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할 때까지 기다렸다 아이의 담임교사로 부임한 후 가해자들과 방관자들에게 철저한 혹은 처절한 복수를 시작하는 사악하고 슬픈 이야기. 배우 송혜교가 출연을 확정지었으며, 8부작 시즌물로 제작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정 지킬 것"…함소원, ♥진화와 관계 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함소원 진화 부부…
기사이미지
"코로나 같은 방탄소년단" 독일發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독일의 한 라디오 방송 진행자가 그룹…
기사이미지
승리, 폭행교사 부인→CCTV 공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