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홍석, 3점슛 컨테스트 투표 1위…덩크 1위는 김영환

입력2021년 01월 19일(화) 13:49 최종수정2021년 01월 19일(화) 13:49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부산 KT 양홍석과 김영환이 각각 3점슛 컨테스트와 덩크 컨테스트 1위에 올랐다.

KBL은 지난 14일부터 17일까지 올스타전 휴식기 중 진행한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올스타 온라인 컨테스트 '포카리스웨트 올스타 3점슛 컨테스트' & '몰텐 올스타 덩크 컨테스트'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포카리스웨트 올스타 3점슛 컨테스트'는 KT 양홍석이 총 872표 중 191표를 받아 1위를 차지했다. 양홍석은 지난 10월25일 SK를 상대로 경기 종료 0.6초 전, 연장으로 가는 극적인 동점 버저비터를 터트리며 팬들의 압도적 지지를 받았다. 2위는 160표를 받은 DB 나카무라 타이치로 지난 11월19일 부산 KT를 상대로 1쿼터 24m에 달하는 장거리 버저비터를 성공시켰다. 이는 KBL 역대 2위 장거리 버저비터 기록이다.

'몰텐 올스타 덩크 컨테스트' 수상자는 총 744표 중 188표를 획득한 KT 김영환이 차지했다. 올해 14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김영환은 지난 12월20일 현대모비스를 상대로 커리어 통산 첫 덩크 슛을 꽂아 넣었다. 김영환은 올 시즌 경기당 평균 12.9득점을 올리며, 본인의 통산 평균 9.3득점을 크게 상회하고 있다.

2위는 154표를 받은 DB 배강률이 이름을 올렸다. 배강률은 올 시즌 DB로 이적 후 커리어하이 시즌을 보냄과 동시에 부상 공백이 많은 DB의 골밑을 지키며 성실함과 궂은일로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12월20일 KCC를 상대로 프로 입단 후 첫 덩크를 성공시키며 특유의 운동능력을 드러냈다.

이번 온라인 컨테스트에서 부산 KT는 각 부문에서 모두 우승자를 배출했다. 온라인 컨테스트 해당 부문 우승자에게는 기념 트로피와 함께 1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올시즌 프로농구 올스타전이 미 개최됨에 따라 팬들의 아쉬움을 달래는 차원에서 마련된 이번 온라인 이벤트는 각 구단에서 추천한 후보 영상을 대상으로 팬들이 KBL TV 소셜 미디어에 직접 해당 부분 우승자를 선정했다. KBL은 이번 컨테스트 투표에 참여한 팬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포카리스웨트와 몰텐 기념품 및 올스타 패치를 제공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