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트롯맨 F4, '결사곡' 성훈→박주미와 컬래버 '흥 폭발' [TV스포]

입력2021년 01월 19일(화) 15:09 최종수정2021년 01월 19일(화) 15:09
뽕숭아학당 / 사진=TV조선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뽕숭아학당' 임영웅-이찬원-장민호-김희재가 '결혼작사 결혼작곡' 성훈-박주미-이가령-이민영-전노민과 역대급 컬래버레이션을 성사시킨 '드라마반 합동 수업'을 선보인다.

20일 방송되는 TV CHOSUN 예능프로그램 '뽕숭아학당' 35회에서 트롯맨들은 새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이하 '결사곡')의 성훈-박주미-이가령-이민영-전노민과 '뽕'으로 똘똘 뭉쳐 美친 텐션을 발산하며 안방극장을 뒤흔들 전망이다.

무엇보다 트롯맨들은 오랜만에 맞이한 '드라마반 합동 수업' 소식에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하게 꽃단장을 마치고 등교, 설렘을 드러냈던 상태. 본격적인 수업에 앞서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배우들은 '뽕력 테스트'를 가동했고, 전노민은 좀처럼 예능 수업에 적응하지 못해 난항을 겪으며 멘붕에 빠졌다.

이어 장민호는 '뽕숭아학당' 공식 '중국어 왕'으로서의 위엄을 증명해냈다. 중국어로 자신을 소개한 한 배우의 인사에 유창한 중국어 실력을 발휘해 이목을 집중시켰던 것. 또한 임영웅이 적극적으로 예쁘다는 중국어를 외쳐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더불어 이찬원과 박주미가 '두 띠동갑'이라는 사실이 밝혀져 놀라움을 자아내면서 'NEW 쥐띠즈'의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드높였다.

더욱이 '결사곡'의 한 배우는 '뽕숭아학당'의 찐팬임을 자처했다. 초반 '미스터트롯'을 시청하며 장민호에게 시선을 뺏겼다고 고백해 장민호를 설레게 만들었던 이 배우는 그 뒤 임영웅의 곡을 선곡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이민영은 임영웅의 '이제 나만 믿어요'를 선택해 임영웅과 환상적인 듀엣 무대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이때 임영웅의 노래를 들은 한 배우가 갑자기 폭풍 오열을 하면서 모두를 놀라게 만들면서, '감성장인'의 노래 영접 후 눈물샘을 폭발시킨 배우는 누구일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그런가 하면 장민호와 '출발 드림팀'에서의 인연을 맺은 성훈은 장민호에게 "몇 년 만에 봤는데 없던 끼가 생겼다"며 9년 만의 재회에 감격스러운 소감을 털어놨다. 그 뒤 성훈은 역대 최초로 '트롯 디제잉'에 도전해 '진또배기'부터 '찐이야'까지 디제잉 실력을 발산했다.

제작진 측은 "트롯맨들과 '결사곡' 배우들은 각자가 가지고 있는 특기와 흥을 모두 분출시키며 '뽕'으로 대동단결했다"며 "연기, 비주얼, 코믹, 노래가 집대성된 '드라마반 합동 클래스'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뽕숭아학당' 35회는 20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