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감동란, 성희롱 피해→조작 해명→식당 사장 사과 '이틀째 화제ing' [종합]

입력2021년 01월 22일(금) 07:16 최종수정2021년 01월 22일(금) 07:19
BJ감동란 / 사진=감동란 유튜브, 아프리카TV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BJ감동란(31·본명 김소은)이 식당에서 성희롱 피해를 입어 식당 측이 이를 사과한 가운데 이 같은 소식이 이틀째 화제가 되고 있다.

19일 BJ감동란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레전드 과학 시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부산에 위치한 단골집에서 식사를 하는 BJ감동란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러나 그가 자리를 비운 사이, 종업원들이 BJ감동란을 험담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종업원들은 BJ감동란의 의상을 지적하며 "저런 옷은 어디서 구입하는 거냐" "바지 안 입은 것 같다. 티팬티 입은 거 아니냐"고 말했다.

게다가 "아이고, 세상에. 미친X" "가슴도 만든 가슴이다" "얼굴도 별로 예쁘지 않다"며 외모를 비하하는 발언도 이어졌다.

자리로 돌아와 댓글을 보며 상황을 파악한 BJ감동란은 분노했다. 식당 직원은 "저희도 이런 복장을 본 적이 없어 황당해서 그랬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그러나 제대로 된 사과는 한 BJ감동란은 식사를 제대로 마치지 못하고 계산 후 자리를 떴다.
식당 사장 사과문 / 사진=블로그

이후 영상이 논란이 되며 BJ감동란은 영상 조작 의혹에 휘말렸다. 이에 BJ감동란은 21일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을 통해 "지금 (코로나19로) 식당들이 망해 가는데 어느 식당이 11만원 벌자고 저런 걸 짜고치느냐"고 해명했다.

또한 사건 당시 입었던 의상이 문제가 되자 억울함을 호소하기도 했다. 그는 "나는 왜 욕 먹는지 모르겠다"며 "긴팔 옷이었고 카디건도 걸치고 있었다. 가슴골도 이 정도밖에 보이지 않았다"고 밝혔다.

사건의 여파가 계속되면서 식당 사장은 자필 사과문까지 게재했다. 식당 사장은 21일 블로그를 통해 'BJ 감동란님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식당 사장은 "며칠 전 그날 아침 유튜버님이 오셔서 화장실에 간 사이에 홀 서빙 이모와 주방 이모간의 불편하고 불쾌한 언행과 뒷담화가 그대로 방송에 나감으로써 유튜버님께 씻을 수없는 모욕감과 마음의 상처를 드린 것에 대해 엎드려 사죄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또한 그 방송을 보신 팔로워 분들께도 분노감과 깊은 실망감을 드려서 거듭 용서를 빈다"며 "아울러 이 사실을 전해 듣고 분노하고 계신 많은 고객분들께도 거듭거듭 용서를 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이 모든 것이 철저하게 교육하고 관리하지 못한 저의 불찰이 제일 크다. 기회를 주신다면 오늘의 질책과 꾸지람을 달게 받아들여, 좋은 음식과 예의 바르고 친절한 언행을 갖추고 각자의 직무에 충실하겠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혜수 학교 폭력 가해 의혹 전면 부정 "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학교폭력(학폭) 논란에 휩…
기사이미지
AOA 권민아 "폭로했던 날로 돌아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AOA 출신 권민아가 '괴롭힘 폭로' 당시…
기사이미지
지상파와 OTT의 양극화, 막장과 웰…
기사이미지
싸이 '강남스타일' 40억뷰 돌파, 기념 캐릭…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
기사이미지
전인지, LPGA 드라이브온 3R 공동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전인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기사이미지
방송·광고계, 줄줄이 지수 '손절'…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학교 폭력(학폭) 의혹을 인정한 배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