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1년 4개월 대장정 마무리 "재정비 거쳐 돌아올 것" [공식입장]

입력2021년 01월 22일(금) 18:40 최종수정2021년 01월 22일(금) 18:40
선을넘는녀석들 / 사진=MBC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2019년 8월 첫 방송을 시작한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가 1년 4개월의 역사 대장정 끝에 '선녀들' 시리즈의 세 번째 시즌을 마무리하고 재정비에 들어간다.

'선녀들'이 2020년 12월 13일 67회 방송을 마지막으로 시즌을 종료한다. 제작진은 "방송을 기다려 온 시청자분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재정비를 거쳐 더욱 흥미로운 내용으로 찾아뵐 것"이라면서 "갑작스러운 시즌 종료에 대해 너그러운 마음으로 양해해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앞서 '선녀들'을 중심에서 이끌었던 설민석이 논문 표절 의혹이 불거지며 잘못을 인정한 후 모든 방송에서 하차를 선언한 바 있다.

그동안 대표 '역사 예능'으로 자리매김한 '선녀들'은 수년간 쌓아온 전문성을 토대로 새 시즌으로 돌아와 더욱 재미있고 다채로운 이야기를 전달할 전망이다.

'선녀들'은 2018년 3월 방송된 시즌1 해외편을 시작으로 지난 3년여간 호평 속에 국경선은 물론 대한민국의 다양한 '선'을 넘나들며 어려울 수 있는 역사 이야기를 대중화시키며 폭넓은 사랑을 받아왔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