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훈현·이창호, 농심신라면배 이벤트 대회 우승 합작

입력2021년 01월 24일(일) 17:42 최종수정2021년 01월 24일(일) 17:42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조훈현, 이창호 사제가 농심신라면배 이벤트 대회에서 우승을 합작했다.

24일 한국기원과 중국기원에서 온라인대국으로 열린 '바둑의 전설 국가대항전-제22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특별이벤트' 2라운드 3경기에서 한국은 중국에 1승1패를 거두며 최종 전적 6승2패로 우승을 확정했다.

1라운드를 4전 전승으로 마친 한국은 22일 일본과의 맞대결로 열린 2라운드 1경기에서 조훈현 9단이 고바야시 고이치 9단에게 300수 만에 백 1집반승을 거뒀지만, 이창호 9단이 요다 노리모토 9단에게 285수 만에 백 1집반패하며 중간전적 5승1패를 기록했다. 최종전에서 1승만 추가하면 우승을 확정짓는 상황이었다.

5승1패의 한국과 4승2패의 중국이 맞붙은 최종라운드에서 조훈현 9단은 녜웨이핑 9단에게 200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우승을 결정지었다. 반면 이창호 9단은 창하오 9단에게 231수 만에 백 불계패했다. 한국은 조훈현 9단이 4전 전승, 이창호 9단이 2승2패하며 최종전적 6승2패로 우승했다. 2위는 5승3패의 중국이, 3위는 1승7패의 일본이 차지했다.

전승으로 한국의 우승을 이끈 조훈현 9단은 "2승만 해도 다행이라는 생각으로 대회에 임했는데 우승하게 돼서 기쁘다"는 우승소감을 밝히면서 "제자의 성적이 부진하면 스승이 해주면 되고 스승이 부진하면 제자가 해주면 된다"고 제자와 함께한 소감을 전했다.

제22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의 특별이벤트로 열린 이번 대회는 과거 세계바둑을 이끌었던 한, 중, 일 3개국 6명의 선수들이 출전해 국가대항전 리그로 국가별 두 차례 맞대결을 펼쳐 개인승수가 많은 국가 순으로 순위를 정했다.

농심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 주관하는 농심신라면배 바둑의 전설 국가대항전의 우승상금은 5000만 원이며, 준우승 상금은 2500만 원, 3위 상금은 1500만 원이 주어졌다.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초읽기 1분 1회이며 모든 대국은 바둑TV와 중국 천원TV를 통해 생중계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혜수 학교 폭력 가해 의혹 전면 부정 "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학교폭력(학폭) 논란에 휩…
기사이미지
AOA 권민아 "폭로했던 날로 돌아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AOA 출신 권민아가 '괴롭힘 폭로' 당시…
기사이미지
지상파와 OTT의 양극화, 막장과 웰…
기사이미지
싸이 '강남스타일' 40억뷰 돌파, 기념 캐릭…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싸이의 ‘강남스타일…
기사이미지
전인지, LPGA 드라이브온 3R 공동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전인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기사이미지
방송·광고계, 줄줄이 지수 '손절'…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학교 폭력(학폭) 의혹을 인정한 배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