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 안창림·수영 황선우, 대한체육회체육상 최우수상 수상자로 선정

입력2021년 02월 04일(목) 17:58 최종수정2021년 02월 04일(목) 17:58
안창림 / 사진=대한유도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유도의 안창림(필룩스), 수영의 황선우(서울체육고등학교)가 '제67회 대한체육회체육상' 최우수상을 받는다.

대한체육회는 4일 열린 제46차 이사회에서 '제67회 대한체육회체육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대한체육회체육상은 매년 자신의 한계를 극복하고 높은 경기력을 발휘한 우수 경기자 및 대한민국 체육 발전에 크게 기여한 체육인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으로, 제67회 체육상은 경기, 지도, 심판, 생활체육, 학교체육, 공로, 연구, 스포츠가치 등 총 8개 부문에서 91명 9개 단체를 수상자로 뽑았다.

이번 체육상에서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다수 대회가 개최되지 못했고 참가도 어려웠던 상황을 감안해 대상은 뽑지 않기로 결정했다.

각 부문별 최우수상으로 ▲경기 부문 유도 안창림, 수영 황선우 ▲지도 부문 체조 이근복(울산스포츠과학고등학교), 육상 김선주(거제중앙중학교), ▲심판 부문 펜싱 김창곤(대한펜싱협회), ▲생활체육 부문 백인호(산청군체육회), ▲학교체육 부문 홍선옥(부곡여자중학교), ▲공로 부문 허의식(대한민국태권도협회), 김충섭(김천시), ▲연구 부문 조미혜(인하대학교), ▲스포츠가치(나눔) 부문 차태환(충청북도스키협회), ▲스포츠가치(안전) 부문 사단법인 대한양궁협회가 각각 선정됐다.
황선우 / 사진=대한수영연맹 제공

특히, 스포츠가치 부문은 스포츠 활동을 통한 사회적 가치 구현을 도모하고자 신설됐으며, 지난해 시범 운영을 거친 뒤 올해부터 정식 부문으로 시상하게 됐다. 2021년에는 '나눔', '인권혁신', '안전'의 가치를 구현하는 데 기여한 총 4명 4단체가 수상한다.

대한체육회는 심사의 전문성과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서 부문별 사전심사위원회를 구성·운영하고, 대국민 공개검증 절차 과정을 추가했다. 더불어 지도 부문 최우수상을 기존 1명에서 남녀 각 1명 시상으로 확대했다.

시상식은 23일(화) 오후 3시30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뮤즈라이브)에서 개최 예정으로 코로나19 상황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를 감안해 최소 인원으로 진행되며, 현장에 참석하지 못하는 수상자는 온라인을 통해 함께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현주 "3년간 괴롭힘·회사가 방관" vs 에…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이 여러 구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시작으로 학…
기사이미지
'이하늘 동생' 45RPM 이현배 사망…부검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
기사이미지
'천재소녀' 리디아 고, 3년 만에 L…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천재소녀'가 돌아왔다. 리디아 고…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