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안 팔콘' 조성빈, 프로페셔널 파이터스 리그 출전

입력2021년 02월 04일(목) 19:00 최종수정2021년 02월 04일(목) 19:00
사진=Professional Fighters League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UFC 출신 조성빈(29)이 오는 4월24일(한국시각) 개막하는 '프로페셔널 파이터스 리그(Professional Fighters League)' 2021시즌 정규리그에 합류한다.

'코리안 팔콘' 조성빈은 2021 PFL 페더급(-66㎏)에서 경쟁하는 10명 중 하나다. 오는 6월26일까지 치러지는 정규시즌에서 8위 안에 들면 우승상금 100만 달러(약 11억 원)가 걸린 토너먼트 방식의 플레이오프에 참가할 자격이 주어진다.

PFL은 2012년 월드 시리즈 오브 파이팅(World Series of Fighting)이라는 이름으로 창립한 이래 UFC, 벨라토르(Bellator)와 미국 격투기 시장에서 3강 구도를 형성하고 있다. ESPN+, ESPN2, ESPN Deportes로 방송된다.

레이 세포(50, 뉴질랜드) PFL 사장은 2021 정규리그 일정 발표 후 "이번 시즌을 위해 세계적인 인재를 영입하려 노력했다. 한국 종합격투기 스타 조성빈은 경쟁력 있는 새로운 도전자 중 하나"라고 소개했다.

PFL은 미국 언론에 배포한 2021 페더급 정규시즌 참가자 정보에서 "조성빈은 UFC에서 '스턴건'이라는 닉네임으로 활약한 김동현(40)의 제자다. 종합격투기 9승은 모두 상대를 KO 시키거나 관절 기술 및 조르기로 항복을 받아내 판정 승부로 가기 전에 끝냈다"고 주목했다.

조성빈은 "(2019년 UFC 스웨덴 대회 이후) 오랜만에 경기를 하게 됐다. 정말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결과를 가져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2021 PFL 정규리그 출전 각오를 밝혔다.

2014년 데뷔한 조성빈은 2018년까지 종합격투기 프로 9연승을 달리며 에이토이스 챌린지 파이트(ACF), 워도그 케이지 파이팅(WCF, 이상 일본) 챔피언과 한국 TFC 잠정 챔피언을 지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현주 "3년간 괴롭힘·회사가 방관" vs 에…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이 여러 구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시작으로 학…
기사이미지
'이하늘 동생' 45RPM 이현배 사망…부검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
기사이미지
'천재소녀' 리디아 고, 3년 만에 L…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천재소녀'가 돌아왔다. 리디아 고…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