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배구 학폭 논란…피해자 "당사자들 사과하고 싶다고 연락 와"·구단 "상황 파악 중"

입력2021년 02월 13일(토) 17:36 최종수정2021년 02월 13일(토) 17:36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판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남자 프로배구 선수가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했었다는 폭로글이 나온 가운데, 글쓴이가 추가 입장을 밝혔다.

13일 한 포털사이트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직 남자 배구선수 학폭 피해자입니다'는 글이 올라왔다.

피해를 주장한 글쓴이 A씨는 "폭행이 일상이었던 그 때의 우리들의 일상은 절대 일반적인게 아니었음을 이제와서 고백하려한다"며 "어떤 운명의 장난인지 10년이나 지난 일이라고 저도 잊고 살자라는 마음이 있었는데 용기내는 피해자들을 보고 저도 용기를 내봅니다"고 자신이 학교폭력 피해자임을 털어놨다.

이어 "때는 고등학교 1학년 때, 3학년 형들이 집합시켜서 때리고 맞는게 일상이었다"며 "지금도 친구들은 그때의 그 삶이 우리의 일상이었다고 기억을 하고 있다"고 학교폭력을 당한 시기를 폭로했다.

A씨는 이후 구체적인 증언을 통해 학교폭력을 휘둘렀던 가해자로부터 급소를 맞아 고환 봉합수술을 했던 사실을 고백했다. A씨의 주장에 따르면 가해자가 A씨에게 노래를 시켰고 이를 하지 않자, 가해자가 폭행을 저질러 고환 수술까지 이르렀다는 것이다.

해당 글이 올라온 뒤, 글쓴이 A씨는 추가 입장을 밝혔다. A씨는 "세상이 많이 좋아졌다"며 "글쓴지 하루만에 기사화되고 당사자들 평생 연락 한 번 없다가 사과하고 싶다고 연락이 왔다. 진심어린 사과 받으면 글 내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사건 관련 가해자로 지목된 선수가 소속된 구단은 해당 폭로글에 대한 사실 여부에 대해 "상황을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현주 "3년간 괴롭힘·회사가 방관" vs 에…
기사이미지
첩첩산중 '킹덤', 공정성 논란→점…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보이그룹 서바이벌 '킹덤'이 여러 구설…
기사이미지
서예지, 이번에는 비행기표 '먹튀'…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정현 조종 논란을 시작으로 학…
기사이미지
'이하늘 동생' 45RPM 이현배 사망…부검 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45RPM 멤버이자 DJ …
기사이미지
'천재소녀' 리디아 고, 3년 만에 L…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천재소녀'가 돌아왔다. 리디아 고…
기사이미지
'슬의생'의 귀환, 시즌 1 명성 이어…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드라마의 새 지평을 열었던 '슬기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