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혜 측 "학폭, 허위사실…1차 고소장 접수 진행 상태" [공식입장]

입력2021년 02월 22일(월) 13:32 최종수정2021년 02월 22일(월) 13:32
김소혜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아이오아이 출신 김소혜 측이 학교 폭력 논란을 전면 부인하며 경찰 수사를 의뢰한 상태라고 밝혔다.

22일 소속사 에스피앤피엔터테인먼트 측은 김소혜 학폭 논란과 관련해 "해당 내용은 허위 사실임을 알려드린다. 악성루머와 허위 사실 유포자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기 위해 현자 경찰 수사 의뢰와 1차 고소장 접수를 진행했다"고 알렸다.

이어 "선처나 합의 없이 그 책임을 물어 강경하게 법적 대응을 할 것임"을 알렸다.

앞서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이 김소혜 학폭 피해자의 지인이라고 밝힌 누리꾼의 글이 게재돼 비상한 관심을 모았다. 작성자는 김소혜가 피해자의 머리채를 잡고 무릎을 꿇려 때렸다는 주장과 함께 "이 글을 보고 김소혜가 양심의 가책을 살짝이라도 느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하 김소혜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에스앤피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된 김소혜 관련 내용은 허위사실임을 알려드리며 악성루머와 허위사실 유포자에 대하여 법적 책임을 묻기 위해 현재 경찰수사 의뢰와 1차로 고소장 접수를 진행 하였습니다.

이전에도 경찰조사를 통해 허위루머 유포자를 특정하였으나 본인과 부모님의 간곡한 호소와 반성문 제출로 선처한 사례가 있었는데 이는 오히려 루머를 확산시키는 요인이 된것 같습니다.

이에 당사는 허위사실 유포자 및 악성루머 생성, 악성댓글 등으로 김소혜의 명예를 실추하고 정신적 피해를 주는 행위에 대해 이번에는 그 어떠한 경우에도 선처나 합의없이 그 책임을 물어 강경하게 법적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유종의 미 거둔 '달이 뜨는 강', 나인우 대…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말 많고 탈 많았던 '달이…
기사이미지
'강철부대' 박수민, 성추문 의혹 파…
기사이미지
"나라가 부르면 응할 것" 방탄소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